전주사무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54999)

T. (063)288-5433 F. (063)288-5411

서울사무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바우뫼로43길 56(양재동 3-4) 경원빌딩 2층 (06740)

T. (02)2285-0562 F. (02)2285-0560

전주영화제작소(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고사동 429-5)전주영화제작소 (54999)

T. (063)231-3377

COPYRIGHT © Jeonju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LL RIGHTS RESERVED

로고

이전 이후
19th
마스터즈
워크숍
The Workshop
감독_ 로랑 캉테
Laurent CANTET
France 2017 113min DCP color 장편 Fiction
Review

프랑스 남부의 시오타, 앙트완을 위시한 일군의 고등학생들이 소설가 올리비아가 이끄는 글쓰기 워크숍에 참석한다. 앙트완이?쓰려는 건 범죄 스릴러 소설. 창작의 과정에서 앙트완은 과거에 대한 향수보다 현대의 공포에 관심을 기울인다. 아랍과 아프리카, 스페인을 포함한 12명 정도의 다문화 학생들은 프랑스 사회 안에서 잃어버린 정체성이라는 질문을 던진다. 아랍 학생들이 ISIS의 후원자가 되었다고 비난하는 학생, 앙트완과 올리비아 사이에서 유발되는 긴장, 구세대와 신세대의 의식 교환 등을 보여주면서 로랑 캉테는 불안한 스릴러의 긴장을 조형한다. <클래스>(2008), <폭스파이어>(2012)에서 보여주었던 청소년에 대한 관심을 이어가면서 <워크숍>은 전 근대적인 산업화의 공간에서 당대의 문제를 사고한다. 차세대 프랑스 청소년들이 정체성에 관해 이야기하고 자신의 나라에서 벌어지는 일들에 관해 토론하는 장면에는 다채로운 함의가 담겨 있다. 정치와 사회, 문화에 대해 논하는 워크숍 토론 장면이 깊은 인상을 남긴다. [장병원]

CREDIT
  • DirectorLaurent CANTET
  • ScreenplayRobin CAMPILLO, Laurent CANTET
  • ProducerDenis FREYD
  • CinematographyPierre MILON
  • Art DirectorN/A
  • EditorMathilde MUYARD
  • SoundN/A
  • MusicBedis TIR
CastMarina FOIS, Matthieu LUCCI, Warda RAMMACH, Issam TALBI, Florian BEAUJEAN
DIRECTOR
로랑 캉테
Laurent CANTET
1961년 프랑스 출생. 파리고등영화학교(IDHEC)를 졸업하고, 마르셀 오퓔스의 <철야>(1969)의 조감독으로 영화계에 입문했다. <인력자원부>(1999)로 산세바스찬영화제에서 신인감독상을 거머쥔 그는 <클래스>(2008)로 2008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으며 세계적 거장으로 자리매김했다. 2001 전주국제영화제에서 <인력자원부>(2003)가 상영되었고, 2013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 <폭스파이어>(2012)의 감독이자 한국경쟁 심사위원으로 참여한 바 있다.
전주사무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54999)

T. (063)288-5433 F. (063)288-5411

서울사무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바우뫼로43길 56(양재동 3-4) 경원빌딩 2층 (06740)

T. (02)2285-0562 F. (02)2285-0560

전주영화제작소(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고사동 429-5)전주영화제작소 (54999)

T. (063)231-33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