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사무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54999)

T. (063)288-5433 F. (063)288-5411

서울사무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바우뫼로43길 56(양재동 3-4) 경원빌딩 2층 (06740)

T. (02)2285-0562 F. (02)2285-0560

전주영화제작소(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고사동 429-5)전주영화제작소 (54999)

T. (063)231-3377

COPYRIGHT © JEONJU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LL RIGHTS RESERVED

로고

이전 이후
9th
한국영화
낮술
Daytime Drinking
감독_ 노영석
Noh Young-seok
Korea 2008 116min HD color 장편 Fiction
Review

친구들끼리의 술자리는 헤어진 여자 진구로 고민하는 주인공 혁진을 달래기 위한 여행으로 이어진다. 그러나 오기로 한 친구들은 오지 않고 이제 혁진은 홀로 낯선 곳에서 여행을 시작해야만 한다. 영화는 혼자 여행하는 남성의 로망과 판타지를 충실하게 따른다. 낯선 여인과의 꿈같은 하룻밤의 로맨스와 좌절, 버스에서 만난 황당한 여인과 생명의 은인에서 급작스레 돌변한 트럭 운전사에 이르기까지, 영화는 일상을 전복하며 기이하고 낯선 체험으로서의 여행의 특성을 고스란히 전한다. 이것은 분명 경험의 과잉이지만, 영화는 날 것 그대로의 강원도 풍경과 고정된 카메라, 컷의 최소화를 통해 천연덕스럽게 리얼리티를 만들어낸다. <낮술>은 기다리던 친구가 오지 않으면서 모든 것이 예정했던 바와는 어그러지게 되고 이로 인해 낯선 곳에 남겨지게 된 설렘과 두려움을 극단으로 표현한다는 점에서, 야마시타 노부히로 감독의 <리얼리즘의 숙소>(2003)와 닮아 있다. <낮술>은 다시 이 기이한 여행을 제자리로 돌려놓음으로써 이 별난 경험 역시 일상에서 일어날 수 있는 해프닝이라고 말하는 듯하다. 물론 이 해프닝은 아름다운 추억이라기보다 낮술의 객기처럼 속내까지 다 들춰 보여주는 유치함과 창피함이다.

CREDIT
  • DirectorNoh Young-seok
  • ProducerNoh Young-seok
  • ScreenplayNoh Young-seok
  • CinematographyNoh Young-seok
  • Art DirectorNoh Young-seok
  • EditorNoh Young-seok
  • MusicNoh Young-seok
CastSong Sam-dong, Tak Sung-jun, Lee Ran-hee
DIRECTOR
노영석
Noh Young-seok
전주사무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54999)

T. (063)288-5433 F. (063)288-5411

서울사무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바우뫼로43길 56(양재동 3-4) 경원빌딩 2층 (06740)

T. (02)2285-0562 F. (02)2285-0560

전주영화제작소(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고사동 429-5)전주영화제작소 (54999)

T. (063)231-3377